•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북한 “핵실험장 폐기행사에 남한 통신·방송기자 각 4명씩 초청”

뉴스윈코리아 기자2018.05.15 21:31:31

북한이 오는 23~25일 진행되는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때 남측 언론사 8명을 초청한다고 알려왔다.



통일부는 15북측이 오늘 오전 판문점을 통해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명의 통지문을 통일부 앞으로 보내왔다고 전했다. 통지문에 따르면 북한은 23~25일 진행되는 풍계리 핵시험장 폐기 의식에 남측 1개 통신사와 1개 방송사의 기자를 각각 4명씩 초청한다.

 

초청을 받은 기자단은 중국 주재 북한대사관에서 사증을 받고, 22일 베이징에서 전용 비행기로 원산 갈마 비행장으로 이동한다. 남측 기자단은 외국 기자들과 합류해 원산에서 숙소와 기자센터를 이용하게 된다는 설명이다.

 

기자들은 원산에서 풍계리 핵실험장까지 열차로 이동하고, 현지에서 취재를 한다. 생중계는 허용되지 않고, 원산 기자센터에서 기사를 송고할 수 있다.

 

기자단은 26일과 27일 원산 갈마 비행장에서 전용기로 귀환한다. 통일부는 초청된 기자들의 체류비와 통신비 등 발생하는 모든 비용은 자체 부담이라며, “관계부처 협의를 통해 필요한 조치를 취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  
  •  
  •    
  • 맨 위로